> 전체

국민 66.4%, 개헌 필요성 공감..."30여년 현실변화 반영해야"

  • 국회(사진=연합뉴스)
국민 절반 이상이 개헌 필요성에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실 변화를 반영해야 한다는 이유에서다.

21일 박병석 국회의장실은 SBS와 공동으로 의뢰해 여론조사기관 한국갤럽이 실시한 개헌 관련 여론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일반 국민과 전문가 집단으로 조사 대상을 구분했다.

이에 따르면 국민 66.4%(매우 필요 28.8%, 어느 정도 필요 37.6%)와 전문가 79.9%(매우 필요 40.7%, 어느 정도 필요 39.2%)가 ‘개헌이 필요하다’라고 응답했다.

개헌이 필요한 이유로는 국민과 전문가 모두 ‘1987년 헌법 개정 이후 30여 년 동안 변화한 현실을 반영하기 위해’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국민 49.4%, 전문가 60.0%).

개헌 공감대와 관련해서는 국민 71.7%, 전문가 54.1%가 ‘공감대가 형성되어 있지 않다’고 응답했다. 또 국민 42.7%, 전문가 45.5%는 ‘국회 내 여야 정당 간 조정과 합의’가 개헌 공감대 형성에 필요하다고 답했다.

아울러 일반 국민들 사이에서는 ‘전면적인 개헌(45.4%)’과 ‘부분적인 개헌(45.2%)’에 대한 견해가 팽팽한 것으로 드러났다. 반면 전문가 그룹은 상대적으로 ‘전면적인 개헌’(58.6%)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부분적인 개헌 35.3%).

한편 이번에 실시된 일반 국민 여론조사는 이달 7~8일 양일간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1023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전문가 여론조사의 경우 국회전문가정보데이터베이스 등록 전문가 1056명을 대상으로 지난 5월 28일부터 이달 4일까지 8일 동안 이메일 조사가 이뤄졌다.

이번 여론조사는 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는 ±3.1%포인트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7월 제2888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7월 제2888호
    • 2021년 07월 제2887호
    • 2021년 07월 제2886호
    • 2021년 07월 제2885호
    • 2021년 06월 제2884호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 여름에 꼭 챙겨 먹어야 할 이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