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한국 올스타 vs 세계의 별 '빅뱅'

국제선수 초청경주 10~11일 열려
한국 박태종·문세영 등 간판 출격
마카오 다승 2위 핀토 더소 등과 불꽃 튀는 자존심 대결
  • 문세영
세계 경마의 별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한국마사회(KRA)가 10일과 11일 이틀 동안 과천 서울경마공원에서 7개국 12명의 선수가 출전하는 제9회 국제선수 초청대회를 개최한다. 특히 외국인 초청 선수 6명은 최고 수준의 경마 대회인 GⅠ급 대상경주 우승 경력을 보유한 실력자인 만큼 국내 최정예 선수들과 불꽃 튀는 명승부를 예고하고 있다.

국내 선수들의 외국인 선수들에 대한 역대 전적은 8전 5승 3패. 대회 초기 안방의 저력을 보여주며 선전했던 것과 달리 최근 2년 터키와 마카오 선수에 잇따라 우승을 내주며 자존심을 구겼다. 이번 대회에는 과천벌 간판 스타 박태종(사진1), 문세영, 서승운, 조인권과 부경경마공원 투톱 조성곤, 유현명이 가세해 설욕전에 나선다.

외국 선수들도 만만치 않다. 특히 2010년 마카오 더비(GⅠ)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린 데 이어 지난해 마카오 다승 2위에 오른 브라질 출신의 파스토 핀토 더소(Fausto Pinto Durso, 사진2)는 강력한 우승 후보다. 총 1만번 출전해 1,400승과 2위 1,000회 기록한 호주 출신의 베테랑 노엘 토마스 캘로우(Noel Thomas Callow)를 비롯해 지난해 아일랜드 세인트 레저(Irish St. Leger)(GⅠ)에서 우승한 니얼 맥컬러(Niall McCullagh)도 노장의 저력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 NHK 마일 컵 등 두 차례나 GⅠ 대회를 석권한 일본의 신이치로 아키야마도 우승 후보로 손색이 없다.

이밖에 터키 최고의 경마 대회인 '가지 더비(Gazi Derby)'(GⅠ)에서 최근 우승 컵을 거머쥔 유셀 빌릭(Yucel Bilik)과 2011년 챔피언스 컵(Champions Cup)(GⅠ) 우승자인 남아공의 레이몬드 다니엘슨(Raymond Danielson)의 활약도 관심거리다.

  • 파스토 핀토 더소
국제 선수 초청 경주는 총 4개 경주(대상경주 1개, 일반경주 3개)로 이틀간 이어진다. 특히 올해는 일반 경주를 마카오, 아일랜드, 말레이시아 경마 시행체와 교류 경주로 진행한다. 10일에는 마카오 자키 클럽(Macau Jockey Club) 트로피 배(제6경주, 국3군, 1300M)와 호스 레이싱 아일랜(Horse Racing Ireland) 트로피 배(제8경주, 국2군, 1400M) 경주가 열리며, 11일에는 셀랑고 터프 클럽(Selangor Turf Club) 트로피 배(제11경주, 국2군, 1800M) 경주 후 총 2억원의 상금이 걸린 제13회 YTN배 대상 경주(제12경주, 혼2군, 1900M)가 국제 선수 초청경주의 대미를 장식한다.

이번 대회는 4개 경주별 순위에 따라 부여되는 포인트(1위 20점, 2위 10점, 3위 6점, 4위 4점, 5위 3점, 6위 2점, 그 외 1점)를 합산해 우승자를 가린다. 각 경주 결과에 따라 1위 1만 5,000달러, 2위 7,000달러, 3위 3,000달러의 상금과 상패가 수여된다.

올해로 아홉 번째를 맞는 국제 선수 초청 경주는 세계 정상급 선수들과의 선의의 경쟁을 통해 한국 선수들의 기승 수준을 가늠하고, 국제적인 스포츠로서 경마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는 역할을 해왔다. 한국마사회 국제화팀 정태인 팀장은 "어느 때보다 높은 수준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초청 경주는 '노을경마' 기간 최대의 빅 이벤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6월 제288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6월 제2883호
    • 2021년 06월 제2882호
    • 2021년 06월 제2881호
    • 2021년 05월 제2880호
    • 2021년 05월 제2879호
    • 2021년 05월 제2878호
    • 2021년 05월 제2877호
    • 2021년 05월 제2876호
    • 2021년 04월 제2875호
    • 2021년 04월 제287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내 몸에 맞는 여름 보양식은 따로 있다 내 몸에 맞는 여름 보양식은 따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