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시네마 단신] 프랑스 스크린쿼터제 지지 성명 外

[시네마 단신] 프랑스 스크린쿼터제 지지 성명 外


프랑스 예술인들 스크린쿼터제 지지 성명

스크린 쿼터 축소 논란과 관련, ‘서울 프랑스영화제’를 위해 한국을 방문한 영화 예술인들이 스크린 쿼터 제도 유지에 대한 지지 성명을 발표했다.

17일 프레스센터 외신기자클럽에서 베로니끄 부파르(유니프랑스 대표), 콜린느 세로(영화감독, 프랑스 영화감독제작자협회장), 제라르 크라브지크(영화감독), 뱅상 페레즈(영화배우) 등 프랑스를 대표할 만한 영화인들은 ‘스크린 쿼터 현행 유지 지지’를 위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한국영화 보호를 위한 유일한 정책인 스크린 쿼터를 현행대로 유지할 것을 촉구했다.


<장화, 홍련> 한국영화 첫주 최고흥행기록

김지운 감독의 공포 영화 <장화,홍련>이 올해 개봉한 한국영화 중 최고의 첫 주 흥행기록을 세우며 화려하게 박스오피스 1위 자리에 올랐다.

<장화,홍련>은 주말 서울에서만 15만명이 넘는 관객을 기록한 것을 비롯해 서울 누계가 21만명을 넘어섰고, 전국누계로는 77만명의 관객을 동원해 75만명을 기록했던 <동갑내기 과외하기>를 제치고 한국영화로는 올해 최고의 첫 주 흥행기록을 세웠다.

입력시간 2003/06/26 15:32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권동철의 미술산책
삐따기의 영화보기
배너
2021년 05월 제287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5월 제2876호
    • 2021년 04월 제2875호
    • 2021년 04월 제2874호
    • 2021년 04월 제2873호
    • 2021년 04월 제2872호
    • 2021년 03월 제2871호
    • 2021년 03월 제2870호
    • 2021년 03월 제2869호
    • 2021년 03월 제2868호
    • 2021년 03월 제286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예술과 체험 깃든 ‘흥미진진’ 별천지,용인 박물관여행 예술과 체험 깃든 ‘흥미진진’ 별천지,용인 박물관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