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연극 <날 보러와요>






1996년 초연 이래 10년이 넘게 이어져온 공연으로 영화 <살인의 추억>의 원작. 1986년부터 1991년까지 6년에 걸쳐 10명의 여성을 살해한 '화성연쇄살인사건'을 배경으로 한다.

2006년 4월을 기점으로 공소시효가 만료되어 '미제 사건'으로 남을 수도 있는 이 사건을 다시금 관객들에게 상기시키기 위해 올해도 막을 올렸다.

서울에서 지원한 김반장을 포함해, 3명의 형사가 화성연쇄살인사건을 조사하고 있다. 두 명의 용의자가 물망에 오르게 되고, 첫 번째 용의자가 자살을 하게 된다.

그러던 중, 김형사는 모차르트의 레퀴엠과 사건의 연관성을 찾게 되고, 실마리가 조금씩 풀리기 시작한다는 것이 주 내용.

점점 더 치밀하고 위험한 사건들이 늘어나는 가운데, 다시는 이 같은 사건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과 '사건을 잊지 않는 것'이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임을 상기시키고 있다.

또한 수사반 사무실과 취조실, 단 두 개의 공간으로 구성된 작은 소극장에서의 공연은 관객으로 하여금 극에 더 몰입할 수 있게 만든다. 절정에 이르러 흐르는 내레이션은 한여름의 더위를 싹- 가시게 할 정도.

뮤지컬과 연극으로 기본기가 탄탄한 배우들이 포진해있음은 물론, 2007년 김반장 역을 맡았던 손종학을 다시 만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7월25일부터 9월20일까지. 신촌 더 스테이지. 02) 744-4334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9월 제284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자율신경기능 회복해야 낫는다  공황장애, 자율신경기능 회복해야 낫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