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연극 '사나이 와타나베, 완전히 삐지다'

영화 <라이터를 켜라>와 <불어라 봄바람>의 장항준 감독이 야심 차게 준비한 작품으로 영화감독의 연극 연출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감독, 무대로 오다> 시리즈의 세 번째 작품.

'사나이'와 '삐질이'. 전혀 어울리지 않는 두 단어의 조합은 그러나, 그 제목만으로도 유쾌하다. 야쿠자 보스라는 이 강한 남자 '와타나베'가 도대체 무엇 때문에, 왜 삐쳤는지에 대한 의문은 공연에 대한 무한 상상력을 불러 일으킨다.

짧게는 2달에서 길게는 30년까지, 또 사람에서부터 애완견까지 삐치는 기간과 대상도 다양하다. 늘 여러 이유로 삐치는 와타나베와 그런 와타나베가 무섭기만한 만춘의 에피소드는 폭소를 자아낸다.

그러나 마냥 웃기기만 할 것 같은 이 작품은 비극을 그리고 있다.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웃다 보면 어느 순간 씁쓸해지기도 하고, 가슴 한 켠이 싸해지기도 한다.

이 작품에는 관록의 중견 배우 기주봉과 백인철, 연기는 물론 예능 프로그램까지 섭렵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정은표와 최필립, 음악과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기이한 매력을 발산하는 김C, 그리고 개성파 배우 김경범과 이준혁 등 가지각색의 매력으로 무장한 연기파 배우들이 총 출동한다. 4월6일부터 6월6일까지. 백암아트홀. 02) 501-7888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