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문화가산책] 중국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한·중 수교 15주년을 기념하여 중국 최고의 오케스트라인 중국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 내한 공연이 21일과 23일 두 차례에 걸쳐 각각 예술의전당 콘서트홀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1956년 중앙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로 창단(96년 현재의 이름으로 개명)된 중국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는 14억 중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교향악단으로 지난 반세기 동안 고전주의, 낭만주의, 현대 음악을 아우르는 아시아와 서구 작곡가들의 작품을 연주해왔다.

그 동안 카라얀, 오자와 세이지, 쿠르트 마주어 같은 세계적인 지휘자들과 함께 무대에 서 비평가들로부터 '대륙적 웅장함이 느껴지는 생명력 넘치는 소리', '세계의 가장 신비스러운 교향악단' 등의 찬사를 받아왔다.

내한 공연에는 국내 정상의 바이올리니스트 강동석(21일), 피아니스트 강충모(23일)가 협연한다. (02) 2068-8000



입력시간 : 2007/03/14 21:24




배현정 기자 hjbae@hk.co.kr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0월 제2799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캐나다 몽트렘블랑 캐나다 몽트렘블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