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서울패션위크 10주년] '허깨비 쇼'서 '수주 쇼'로

'PT쇼', '트라이노이 서울' 등 개최 주요 바이어 초대
  • 2010 S/S지춘희 컬렉션
서울패션위크가 10주년을 맞이했다. 역대 최고 수준인 130개의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가 참여하며, 도쿄패션위크 조직위원장 야마자키 켄지를 비롯한 중국, 싱가폴 패션위크 관계자들이 방한해 한중일 패션 협력 방안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행사 중에는 국내 최고의 디자이너 10인의 헌정쇼가 리움 미술관에서 열리고 파리 트라노이쇼의 서울 버전인 트라노이 서울도 처음으로 열릴 예정이다.

PT쇼 13개로 확대, 결론은 수주?

서울패션위크의 10년은 다사다난했다. 3개의 디자이너 그룹이 모여 열렸던 서울패션위크는 온갖 잡음으로 인해 결국 일부가 떨어져 나가는 아픔을 겪었고, 실질적인 바이어 수주는 전혀 이루어지지 않는 '허깨비 쇼'라는 비난을 들으며 거의 매회 언론의 뭇매를 맞았다. 그러나 버텨온 세월이 헛되지는 않았는지 이제 어느 정도 방향을 잡아가는 중이다.

"올 춘하 컬렉션부터 수주 액수가 급격히 향상했어요. 해외 바이어와 프레스들의 평도 좋아졌고요."

서울시 문화디자인산업과의 마채숙 과장은 가장 먼저 수주 이야기부터 꺼냈다. 올해도 여기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1년 전까지만 해도 거의 없던 PT쇼가 13개로 늘었고 80개 업체가 패션 페어에 참가한다. 프랑스 레끌레르 독일의 갤러리 라파예트, 미국의 세븐 뉴욕, 홍콩의 하비 니콜스 등 주요 백화점의 바이어들도 참가를 확정 지었다. 이 외에 패션 저널리스트 콜린 맥도웰 등 패션계 저명 인사들도 참가하기로 해 국내 디자이너들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해외 디자이너들의 작품도 다양하게 볼 수 있게 됐다. 지난 6월 글로벌 패션 브랜드 육성을 목적으로 국내 디자이너 10인이 파리 트라노이 쇼에 참가했었는데, 이번에는 트라노이 측에서 선정한 인터내셔널 브랜드 10개가 한국으로 날아와 전시를 한다. 일명 트라노이 서울로, 유나이티드 누드, 로버트 로드리게즈, 와이루사 등이 국내 디자이너 10명과 함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시아 출신 글로벌 디자이너, 두리정과 홍은정도 특별 참가한다.

다채로운 축하 행사도 마련됐다. 국내외 패션전문 들의 투표로 선정된 10인의 디자이너, 지춘희, 이상봉, 우영미, 이영희, 정욱준, 박춘무, 손정완, 문영희, 장광효, 김석원 등이 서울패션위크 10주년을 기념하는 헌정 작품을 발표한다.

10월 25일 리움미술관에서, 모델 장윤주의 사회로 개최될 이 행사에는 오세훈 서울시장 등이 참여하게 된다. 다음날인 26일 아시아 심포지움은 아시아 최초로 서울, 도쿄, 상하이, 싱가폴의 패션위크관계자들이 모이는 자리다. 일본의 야마자키 켄지, 중국의 두 슈왕 씬, 싱가폴의 켓 옹 등이 연사로 참여해 '라이징 아시아(Rising Asia)'를 주제로 아시아 패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을 모색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3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3호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암스테르담 ‘자전거’여행 암스테르담 ‘자전거’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