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신년특집 · 창업 시장] '한 매장 多업종' 융합 바람… 'JOY' 아이템 유망
인터넷서 사업할 경우 웹2.0 환경 적극 활용, 외식업은 전통과 현대 조화를



‘황금돼지의 해’에는 새로 창업 전선에 뛰어든 이들이 금빛 복덩이를 움켜쥘 수 있을까.

지난해 창업 시장은 전반적인 부진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연초 반짝했던 창업 열기는 경기 침체와 내수부진이 이어지면서 금세 식어버렸고 예비 창업자들은 분주히 준비만 할 뿐 실제 창업에 뛰어드는 비율은 높지 않았다.

창업 전문가들은 2007년 창업 시장도 현재로서는 썩 쾌청하지는 않을 것으로 내다본다. 여전히 경기 전망이 불투명한 상황이라 경기동행의 속성이 강한 창업 시장 역시 그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는 것. 그런 까닭에 올 창업 시장은 대세 상승보다는 관망 기조가 이어질 것이라는 게 대체적인 관측이다.

그렇다고 실망할 필요는 없다. 다들 어렵다던 지난해에도 퓨전 주점, 막걸리 전문점 등 몇몇 아이템은 큰 인기몰이를 했듯이 시대 흐름과 틈새 수요만 잘 읽어낸다면 성공창업의 문은 늘 열려 있다. 창업 전문가 2인의 도움말을 통해 2007 창업 시장 기상도와 트렌드를 살펴봤다.

▲ 먹을거리에선 해산물, 안전 식품 강세 <강병오 FC창업코리아 대표>

웰빙 바람과 안전한 먹을거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저지방, 저칼로리 건강식품인 해산물 전문점들의 강세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활어 및 싱싱회, 뷔페식 해산물 전문점을 비롯해 굴, 전복, 대게, 복 등 단일 품목 전문점도 개성적인 메뉴와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다면 성공 가능성이 높다.

고기에 생산이력제를 도입하거나 유기농 식재료를 취급하는 안전 먹을거리 점포도 관심을 끈다. 또한 트랜스 지방산, 화학 첨가물 등 건강에 해로운 식재료를 쓰지 않는 음식점들도 인기를 끌 전망이다.

전통적 스테디셀러인 치킨 업종의 경우 배달 전문점보다 치킨호프 전문점 위주로 시장 재편이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또 다른 대중적 음식인 삼겹살 역시 변화가 예측되는데 과당경쟁 상태인 가격파괴 전문점 대신 품질과 맛을 앞세운 업소들이 세력을 크게 확장할 것으로 예측된다.

▲ 새로운 키워드로 떠오른 컨버전스

융합ㆍ복합화를 뜻하는 컨버전스 바람이 창업 시장에도 불 것으로 보인다. 특히 퓨전 메뉴를 앞세운 외식업은 물론 단순히 제품만 팔던 판매업이 서비스와 정보까지 부가 제공하거나, 반대로 서비스업이 관련 제품도 판매하는 원스톱 매장이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아이스크림, 커피, 토스트 등 다양한 간식을 함께 파는 아이스크림 카페나 패스트푸드 카페 또는 문구점과 팬시점, 미용실과 피부관리실, PC방과 카페를 결합한 업소 등이 대표적 사례다. 최근 침체에 빠진 비디오방, DVD방 등이 미디어 상품 판매 등을 겸하는 토털 멀티미디어 체험방으로 전환하거나 과당경쟁 중인 편의점들이 배달 및 택배, 공과금 납부 등 서비스 기능 복합화로 신규 매출 창출에 힘을 기울이는 것도 비슷한 예다.

▲ 모던 레트로와 저가 고품질 업종 유망

외식업 분야에서는 현대적인 멋을 기반으로 복고풍을 살리는 모던 레트로(Modern Retro) 업종이 유망하다. 전통 메뉴를 현대화하거나 현대풍과 복고풍이 공존하는 인테리어를 꾸미는 등 전통과 현대를 조화하는 식이다. 실내 퓨전포장마차, 퓨전 뚝배기ㆍ전통주 전문점, 찌개 전문점, 퓨전 감자탕ㆍ묵은지 전문점 등이 있다.

불경기 속에서도 일단 높아진 소비자 눈높이는 좀체 낮아지지 않는다. 이런 점을 감안하면 맛, 디자인 등 품질을 일정 수준 이상으로 갖춘 저가 아이템들이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초저가 패션 액세서리 전문점, 중저가 화장품 전문점, 맞춤 향기관리업 등이 대표적인 업종이다.

▲ 웰빙과 건강, 환경은 시대적 트렌드 <이상헌 창업경영연구소 소장>

먹을거리에 대한 불안과 환경에 대한 우려가 갈수록 커짐에 따라 새해에도 다양한 소재의 건강 관련 아이템이 등장할 전망이다. 따라서 소비자들의 심리를 적절히 포착한 새로운 업종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아울러 유기농 판매점이나 스포츠용품 전문점, 해산물 전문점, 피부미용 전문점 등 기존의 인기 업종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 소자본 창업 유망 아이템 찾아라

창업 실패에 대한 두려움을 가진 사람들에게는 1억원 미만의 소자본 창업이 매력적이다. 소자본 창업 아이템은 무점포형 업종이 대부분이지만 점포형도 있다. 대표적인 업종이 치킨 및 피자 배달업. 다만 창업자 자신의 홍보력과 영업력이 필요하다는 점을 잊어서는 안 된다.

소자본 창업 아이템의 창업 비용은 대부분 점포 임대료를 제외하고 3,000만원대다. 10평 미만 공간으로도 충분히 영업이 가능하다는 장점도 있다. 다만 소자본 창업이라고 해서 무조건 투자 비용 최소화에만 초점을 맞춰서는 곤란하다. 잘 팔릴 수 있는 실속 아이템을 찾아야 한다.

▲ 펀(fun) 요소 가미한 조이(joy) 아이템 부상

즐거움과 재미를 담은 펀(fun) 마케팅은 창업 시장에서도 매출 증대를 위한 효과적 전략으로 떠오르고 있다. 때문에 단순히 제품만 판매하는 데 그치지 않고 엔터테인먼트와 즐거움의 요소를 가미한 이른바 ‘조이(joy) 아이템’ 업종을 찾아 보는 것도 권할 만하다.

대표적인 예로 유아용 교육도서교구 판매점인 ‘키즈킹콩’은 제품 판매와 더불어 놀이와 교육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해 주부들의 호응도가 높다. 이들 부가적 프로그램은 회원에 한해 무료로 운영되기 때문에 비용 부담도 적은 편이다.

▲ 온라인 소호(soho) 창업은 웹2.0을 염두에

온라인 소호(soho) 창업의 경우 인터넷 환경의 큰 변화를 주목할 필요가 있다. 바로 웹2.0시대의 본격화다. 때문에 인터넷에서 웹사이트를 통해 고객과 만나는 업종은 고객들이 쌍방향으로 참여할 수 있고 정보 공유도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하는 웹2.0 환경을 구축하는 데 적잖은 신경을 써야 할 것이다.



입력시간 : 2007/01/02 16:42




김윤현 기자 unyon@hk.co.kr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8월 제284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2020년 07월 제2836호
    • 2020년 07월 제2835호
    • 2020년 06월 제2834호
    • 2020년 06월 제2833호
    • 2020년 06월 제2832호
    • 2020년 06월 제283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코로나 장기화로 엄마가 지쳐간다  코로나 장기화로 엄마가 지쳐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