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수입 디젤 SUV 시장의 기대주' 닛산 캐시카이 출시

세대 뛰어넘는 인기몰이 가능할까?
  • '수입 디젤 SUV 시장의 기대주' 닛산 캐시카이 출시
'친환경 고효율' 차량에 대한 전 세계적 트렌드로 인해 자동차 브랜드들도 이에 발 맞춰 일찍부터 디젤 엔진 기술을 발전시키고 다양한 종류의 디젤차를 선보이고 있다.

오늘날 유럽은 디젤 시장의 최대 격전지다. 세련된 디자인, 뛰어난 주행 감각, 높은 연비 및 친환경성을 자랑하는 각 브랜드 대표 모델들이 치열히 대치 중이다.

이런 가운데 비유럽 출신으로는 이례적으로, 출시 초반부터 유럽 소비자들로부터 열광적인 지지를 얻었으며 종국엔 디젤 SUV 부문 1위에 오르는 성과를 거둔 모델이 있다.

11월 선보이는 닛산의 도심형 SUV '캐시카이(Qashqai)'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국내에서는 출시 전임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의 반응은 뜨겁다. 지난 9월 15일 사전 예약을 시작한 지 3주 만에 300대를 돌파했다.

캐시카이는 2007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전 세계 누적판매 200만대 이상을 기록하며 밀리언셀러 반열에 올랐다. 올해 1월 출시된 캐시카이 2세대 모델은 이전 세대 모델 대비 진보된 외관 디자인과 효율적인 실내 공간 활용성을 갖췄으며, 운전 성능 강화는 물론, 동급 최초의 안전 기술까지 대거 탑재했다.

출시 직후, 영국의 유력 자동차 매거진 왓카(What Car?)에서 선정하는 '올해의 차(Car of The Year)'로 뽑히는 등 대중성과 상품성을 모두 입증 받았다. 2세대 캐시카이는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유럽 시장에서 총 11만 474대가 판매돼 SUV 세그먼트 부문 1위를 유지하는 등 이전 세대를 뛰어 넘는 인기를 끌고 있다.

▲도심형 SUV의 정석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캐시카이에 탑재되는 1.6리터 4기통 터보 디젤 엔진은 낮은 rpm 영역에서부터 최대 토크인 32.6kg.m(@1,750rpm)를 발휘할 수 있다. 이는 중저속 구간이 많은 한국의 도심 주행 환경에 최적화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강력한 퍼포먼스로 운전의 즐거움까지 제공한다.

더불어 전 세계적으로 인정 받은 닛산의 무단변속기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엑스트로닉 CVT(Xtronic CVT)를 조합함으로써 신속한 반응 속도는 물론 변속충격을 없애 언제 어디서나 편안한 주행감각을 선사한다.

실내 공간도 동급 최고 수준이다. 국내 디젤 SUV 시장에서 부동의 베스트셀러인 폭스바겐 티구안(Tiguan) 2.0 모델과 충분히 견줄만한 크기를 갖춘 캐시카이는 동급 최고 수준의 휠베이스(2,645mm)를 통해 2열의 레그룸 공간 등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다양한 첨단 기술도 주목할 만하다. 전방 비상 브레이크(Autonomous Emergency Braking)와 차선 이탈 경고(Lane Departure Warning) 시스템이 동급 최초로 적용돼 안전성을 대폭 강화했다. 여기에 사각 지대 경고(Blind Spot Warning) 시스템, 운전자 주의 경보(Driver Attention Alert) 등을 통해 모든 탑승자를 사고의 위험으로부터 보호한다.

주차 공간이 마땅치 않은 국내 상황에 안성맞춤인 기술도 탑재됐다. 이동물체 감지(Moving Object Detection) 기능이 적용된 어라운드 뷰 모니터(Around View Monitor)는 차량 주변의 상황을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여기에 인텔리전트 파크 어시스트(Intelligent Park Assist) 를 통해 보다 편한 주차를 가능하게 했다.

한국닛산은 지난 9월 15일부터 캐시카이의 사전 예약을 실시했다.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자 캐시카이를 총 3가지 트림으로 구분해 출시할 예정이다. 가격대는 3,200만~3,900만원으로 경쟁력을 갖췄다.

캐시카이는 수입 디젤 소비자뿐만 아니라 국산 디젤 소비자들까지 폭넓게 흡수할 수 있는 경쟁력이 강점이다. 향후 닛산의 프리미엄 중형 세단 알티마(ALTIMA)와 함께 닛산 브랜드의 주력모델로 자리 잡을 캐시카이는 수입 디젤 SUV의 선택지가 다양하지 못해 망설이던 국내 소비자들에게 합리적인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