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최태원 “6·25 폐허 속 창업…위기극복 저력있다”

  • 최태원 SK 회장.
[주간한국 주현웅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그룹 창립 67주년을 맞아 지난 8일 화상행사를 열고 ‘새로운 역사’를 강조했다. 그는 “최종건 창업회장과 최종현 선대회장으로부터 위기극복의 저력을 물려받은 만큼 SK 구성원은 이번 코로나19 위기를 넘어 더 큰 도약의 기회로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최태원 회장은 이날 화상으로 진행된 ‘메모리얼 데이’ 추모사에서 이 같이 전했다. 코로나19 위기가 한창인 가운데 선대회장의 정신을 본받아 극복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최 회장은 “창업회장과 선대회장은 6·25 전쟁의 폐허 속에서 창업으로 돌파했다”며 “석유파동, IMF 등 전례 없는 경제위기 속에서도 나라를 먼저 생각하면서 위기를 극복했다”고 회고했다.

최 회장은 이어 “위기극복 과정에서는 성장통과 희생을 수반하지만 이럴 때일수록 구성원 한 명 한 명을 놓쳐서도 안 되고, 좋을 때만 외치는 행복이 되어서도 안 된다”면서 “SK가 사회를 지켜주는 의미 있는 안전망을 만들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사회적 가치와 행복 창출에 대한 SK 구성원의 믿음과 실천이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이다.

이날 메모리얼 데이에는 최태원 회장과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최재원 SK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등 가족과 조대식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및 각 위원회 위원장, 주요 관계사 CEO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SK 경영진은 지난 2018년부터 그룹 창립기념일인 4월 8일에 맞춰 경기도 용인 SK기념관에서 메모리얼 데이를 개최, SK를 창업하고 성장시킨 최종건·최종현 형제 경영진을 추모해 왔다. 올해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동참하기 위해 각 자 집무실에서 화상으로 진행됐다.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2월 제286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2월 제2866호
    • 2021년 02월 제2865호
    • 2021년 02월 제2864호
    • 2021년 01월 제2863호
    • 2021년 01월 제2862호
    • 2021년 01월 제2861호
    • 2021년 01월 제2860호
    • 2020년 12월 제2859호
    • 2020년 12월 제2858호
    • 2020년 12월 제285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밤마다 괴로운 불면증,자율신경 회복해야  밤마다 괴로운 불면증,자율신경 회복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