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프리드라이프 김만기 신임 대표 취임…“변화·혁신으로 업계 선도할 것”

‘선택과 집중’ 통한 사업 포트폴리오 고도화…성장동력 발굴·육성 추진
  • 김만기 프리드라이프 신임 대표이사. (사진 프리드라이프)
[주간한국 송철호 기자] 김만기 프리드라이프 신임 대표이사가 3일 공식 취임했다. 김 신임 대표는 서울 여의도 프리드라이프 본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김 대표는 30년 경력의 보험 분야 전략·기획 전문가다. 동양생명보험 경영전략 본부장(상무)과 ABL생명보험 전략기획담당 상무, 감사실장 등을 역임했다. 특히 재직 기간 중 국내 생명보험기업 최초로 동양생명보험의 IPO를 성공적으로 실현한 바 있다.

김 대표는 취임사를 통해 △핵심사업 고객중심 정체성 강화 △산업 혁신 리딩 및 소비자 인식 개선 △기업 가치 제고 △사업역량 강화 등을 중점 추진사항으로 밝혔다.

김 대표 취임 이후 프리드라이프는 ‘선택과 집중’을 통한 사업 포트폴리오 고도화와 성장동력 발굴 및 육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단기 성과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성장 기반 마련에 초점을 맞춰 기업가치 제고에 집중하겠다는 의지다.

김 대표는 “지금의 프리드라이프가 있기까지 최선을 다해 주신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지속된 저성장 기조와 코로나19로 업계가 부딪힌 현실이 어렵지만 지난 상반기 사상 최대 영업실적과 자산 및 선수금 1위를 달성한 프리드라이프의 혁신 DNA를 더욱 강화해 좋은 기업을 넘어 업계의 새로운 기준이 되는 위대한 기업으로 또 한번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리드라이프는 전국 누적회원 190만 명을 보유한 국내 상조업계 1위 기업이다. 2002년 현대종합상조로 설립, 2013년 상호를 프리드라이프로 변경하고 장례·투어·웨딩·렌탈·전문 장례식장 ‘쉴낙원’ 운영 등 사업을 다각화하고 라이프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했다.

이밖에 차별화된 장례시스템과 탄탄한 재무건전성을 바탕으로 창사 8년 만에 업계 1위에 오른 프리드라이프의 지난해 말 기준 자산총계는 1조144억 원, 지난달 기준 총 선수금은 1조18억 원이며 업계 최초로 9년 연속 흑자를 달성한 바 있다.

song@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9월 제2846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9월 제2846호
    • 2020년 09월 제2845호
    • 2020년 09월 제2844호
    • 2020년 08월 제2843호
    • 2020년 08월 제2842호
    • 2020년 08월 제2841호
    • 2020년 08월 제2840호
    • 2020년 08월 제2839호
    • 2020년 07월 제2838호
    • 2020년 07월 제2837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공황장애, 자율신경기능 회복해야 낫는다  공황장애, 자율신경기능 회복해야 낫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