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코리안 좀비' 정찬성 펀치·킥 환상적!

●UFC '최고 싸움꾼'은 누구?
레슬링 유도 복싱 기술 응용 잘해… 힘 맷집 키워야
막강한 타격 카운터펀치 도스 산토스 '세계 최강'
  • 정찬성
지난달 26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 UFC(Ultimate Fighting Championship) 144 대회 메인 이벤트 라이트급 경기. '김치 파이터' 벤 헨더슨(29ㆍ미국)이 오른 손을 번쩍 들어올렸다.

헨더슨은 타이틀 방어에 나선 프랭키 에드가(31ㆍ미국)에게 심판 전원 일치 판정승을 거뒀다. 세계 최대의 격투기 무대인 UFC에서 한국계 선수로 처음 챔피언에 오르는 순간이었다.

유도선수 출신인 재일동포 추성훈에서 '코리안 좀비' 정찬성, 그리고 벤 헨더슨까지 한국계 선수들이 활약하고 있는 UFC에 대한 관심은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

과연 세계 최고의 싸움꾼을 누구일까.

복싱·무에타이로 무장

  • 앤더슨 실바
헤비급 챔피언 도스 산토스(28ㆍ브라질)는 복싱과 무에타이로 갈고 닦은 강력한 타격 능력이 장점이다. 또 헤비급답지 않게 빠른 스피드와 유연성을 갖추고 있다. 라이트급 선수처럼 움직여 한 순간에 날리는 카운터 펀치가 돋보인다. 지난해 11월 챔피언 케인 벨라스케즈(30ㆍ미국)를 64초 만에 꺾을 때도 오른손 훅으로 KO승을 거뒀다.

2009년 데뷔한 그는 당대 최고의 파이터 미르코 크로캅(38ㆍ크로아티아)을 물리치며 주목 받았다. 통산 성적은 14승1패다. 현재 산토스에 대적할 상대로는 K-1 챔피언 출신인 알리스타 오브레임(31ㆍ네덜란드)이 꼽힌다. 오브레임 역시 막강한 타격을 자랑하고 있어 이들이 맞붙을 경우 치열한 난타전이 될 전망이다.

패배를 모르는 실바

미들급 챔피언 앤더슨 실바(36ㆍ브라질) 앞에선 '영원한 강자는 없다'도 통하지 않는다. 현재 전 체급을 통틀어 가장 위대한 파이터로 인정받고 있다. UFC 사상 최초로 14연승을 거뒀고, 9차 타이틀 방어까지 성공했다. 패배를 모른다.

실바는 격투기 선수로서 필요한 체력과 유연성, 기술, 타격 등 격투기 선수로서 모든 걸 갖췄다. 자기 관리도 철저해 36세의 많은 나이에도 건재를 뽐내고 있다. 통산 성적은 29승4패다.

  • 주니어 도스 산토스
호미닉을 7초만에 KO!

'코리안 좀비' 정찬성(25)은 UFC 페더급에서 2연승을 거두며 한국 격투기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해 12월11일 마크 호미닉(29ㆍ캐나다)을 7초 만에 KO시켰다.

김원섭 UFC 한국지부 이사는 "정찬성은 경량급 선수 치고는 펀치와 킥이 좋다. 레슬링과 유도, 복싱 기술을 잘 응용해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아직 세계 최정상급 선수로 인정받기에는 부족한 점이 있다. "힘에서 좀 밀리고, 맷집도 약하다"는 지적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0년 06월 제2830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0년 06월 제2830호
    • 2020년 05월 제2829호
    • 2020년 05월 제2828호
    • 2020년 05월 제2827호
    • 2020년 05월 제2826호
    • 2020년 04월 제2825호
    • 2020년 04월 제2824호
    • 2020년 04월 제2823호
    • 2020년 04월 제2822호
    • 2020년 03월 제2821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 삼척 초곡항…파도 넘나드는 기암괴석 해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