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호르무즈 해협 파견 ‘초읽기’

호르무즈 해협 파병이 초읽기에 들어간 가운데 강감찬함이 포함된 청해부대가 파병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29일 청와대는 호르무즈 파병 여부를 국익 차원에서 결정하겠다고 밝혔고, 청해부대의 강감찬함이 수중 방어 체계를 보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청해부대의 해상 훈련 모습. 연합
강감찬함은 지난 5월과 6월 호르무즈 해협 인근에서 작전활동을 펼치던 중 수중 무기의 공격을 받아 함체가 훼손됐다. 강감찬함이 파병을 앞두고 방어체계 보완에 들어갔다는 분석이 나오는 배경이다. 청해부대가 미군이 요청한 호르무즈 해협에 본격적으로 작전에 들어가면 이란의 정규군과의 충돌 가능성도 있다.

천현빈 기자 dynamic@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8월 제2791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2019년 07월 제2784호
    • 2019년 06월 제2783호
    • 2019년 06월 제2782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뉴칼레도니아 누메아 뉴칼레도니아 누메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