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尹 사의 표명 1시간 만에…靑 "문 대통령, 전격 수용"

후임 인사는 법 절차 따라 진행
[주간한국 주현웅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 윤 총장이 사의표명을 밝힌지 약 한 시간만이다.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4일 “문재인 대통령은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에 따르면 윤 총장 사표는 법무부에 접수됐으며, 이를 수리하기 위한 행정절차가 곧 진행될 예정이다. 윤 총장의 사임이 갑작스럽게 이뤄진 만큼 후임 물색을 위한 작업도 조만간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브리핑 이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후임 인사는 법에 따라 관련 절차를 밟아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윤 총장은 이날 오후 대검찰청 앞에서 전격 사퇴의사를 밝혔다.

그는 “이 나라를 지탱해온 헌법정신과 법치 시스템이 파괴되고 있다”고 사의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라며 “이 사회가 어렵게 쌓아 올린 정의와 상식이 무너지는 것을 더는 두고 볼 수 없다”고 강조했다.

윤 총장은 또 “제가 지금까지 해온 것과 마찬가지로 앞으로도 어떤 위치에 있든 자유민주주의를 지키고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힘을 다하겠다”고도 밝혔다.

chesco12@hankooki.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21년 04월 제287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21년 04월 제2874호
    • 2021년 04월 제2873호
    • 2021년 04월 제2872호
    • 2021년 03월 제2871호
    • 2021년 03월 제2870호
    • 2021년 03월 제2869호
    • 2021년 03월 제2868호
    • 2021년 03월 제2867호
    • 2021년 02월 제2866호
    • 2021년 02월 제286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정이안의 건강노트

장 건강에 좋은 음식 10가지 장 건강에 좋은 음식 10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