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미 해병대 지옥훈련 여군도 참여

보병 장교과정 9월부터 개방
혹독한 테스트 탓에 '금녀' 구역으로 운영돼온 미 해병대 보병 장교과정이 처음으로 여성에 잠정 개방된다고 뉴욕타임스(NYT)가 지난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보병 장교과정은 높은 체력, 정신력, 전술 능력을 필요로 하는 각종 시험으로 짜여 있어 군기가 센 해병대 중에서도 가장 지독한 선발 과정으로 유명하다.

해병대 장교 후보과정과 6개월짜리 기본 장교과정을 마친 후 선발된 중위만 지원할 수 있다.

이처럼 혹독하고 까다로운 과정인 까닭에 지금까지 남성 지원자로만 운영됐다. 그러나 오는 9월부터 해병대는 여성 지원자를 받을 예정이다.

이번 정책 변화는 여군의 전투 배치 적합성을 검증하기 위한 연구의 일환이다.

해병대는 오는 9월부터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결론을 내릴 수 있는 인원이 모일 때까지 약 1년간 여성 자원자를 받을 계획이다.

지금까지 여성 지원자는 2명 이상이지만 해병대 전체에서 여성의 비중이 높지 않기 때문에 갑자기 지원이 몰리지는 않을 것으로 해병대는 전망했다. 미 해병대 중 여성은 6%에 불과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09월 제2794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2019년 08월 제2792호
    • 2019년 08월 제2791호
    • 2019년 08월 제2790호
    • 2019년 08월 제2789호
    • 2019년 07월 제2788호
    • 2019년 07월 제2787호
    • 2019년 07월 제2786호
    • 2019년 07월 제2785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