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

보석 중 피스토리우스 실의 빠져 자살 직전

  • /연합뉴스
"그는 지금 실의에 빠져 자살 직전이다."

여자 친구 살해 혐의를 받고있는 남아프리카공화국 '의족 스프린터' 오스카 피스토리우스(26)의 근황에 대해 그의 친구는 이같이 전했다.

피스토리우스의 친구인 마이크 아지는 11일 방영될 BBC3 방송의 다큐멘터리 '오스카 피스토리우스: 그에게 진짜로 일어난 일은?'에서 지금 보석으로 풀려난 그가 심리적으로 많이 불안한 상태임을 밝혔다.

아지는 오는 6월 4일 공판을 앞둔 피스토리우스가 "죽은 여자친구와 그녀의 가족을 위해 기도해달라"고만 부탁한다며 "목적지도 모르고 맴도는 모습이 자살 직전의 심리상태"라고 우려했다.

피스토리우스는 밸런타인데이인 지난달 14일 프리토리아 동부 자택에서 여자 친구 리바 스틴캄프에게 4발의 총탄을 쏴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그가 계획적으로 살해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으나 피스토리우스는 집안에 든 강도로 오인해 총탄을 쏜 과실치사사건일 뿐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카카오
배너
2019년 11월 제2802호
  • 이전 보기 배경
    • 2019년 11월 제2802호
    • 2019년 11월 제2801호
    • 2019년 10월 제2800호
    • 2019년 10월 제2799호
    • 2019년 10월 제2798호
    • 2019년 10월 제2797호
    • 2019년 09월 제2796호
    • 2019년 09월 제2795호
    • 2019년 09월 제2794호
    • 2019년 09월 제2793호
  • 이전 보기 배경
저번주 발행호 다음주 발행호
  • 지면보기
  • 구독안내
  • 광고문의
  • * 지면문의
    전화 : 02-6388-8088
    팩스 : 02-2261-3303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 온라인 광고
    전화 : 02-6388-8019
    팩스 : 02-2261-3303
    메일 : adinfo@hankooki.com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9 드림타워 10층

많이 본 기사

주간한국 유튜브 채널

서진의 여행 에세이

영주, 산사의 추억 영주, 산사의 추억